경남대표도서관, ‘미래형 인재 양성’ 프로그램 운영
경남대표도서관, ‘미래형 인재 양성’ 프로그램 운영
  • 경남뉴스원
  • 승인 2019.04.24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딩(Coding)’ 특강으로 창의 융합형, 컴퓨팅 사고력 키워

- 어린이와 함께 미래를 여는 도서관으로서의 이미지 제고

 

경남대표도서관은 5월 11일부터 6월 1일까지 매주 토요일(오후 2~4시), 초등학교 4~5학년을 대상으로 4회에 걸쳐 코딩 특강을 운영한다.

‘코딩’은 컴퓨터가 명령을 수행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작성하는 것을 말하며 4차 산업혁명이 도래하면서 코딩 교육의 중요성이 점차 커져 2019년부터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연간 17시간의 코딩 교육이 의무화되었다.

‘너와 나의 연결고리, 코딩’이라는 제목으로 실시되는 특강은 4차 산업혁명, 코딩 및 알고리즘을 교육한다. 코딩 교육은 언플러그드 놀이를 통해 진행되는데, ‘언플러그드’란 컴퓨터 없이 컴퓨터 과학적 사고를 향상시킬 수 있는 학습 활동을 일컫는다.

또한, 어린이날을 맞아 5월 4일(오후 2~4시) 어린이(9~10세)를 대상으로 ‘그림책 2톡(Talk)!’ 행사를 운영한다. 그림책 작가가 직접 그림책을 읽어주고, 석고방향제 만들기 등 그림책 연계 활동도 진행한다.

참여 신청은 5월 7일까지 선착순으로 온라인 신청, 전화 또는 방문 접수가 가능하며 프로그램의 구체적인 일정은 경남대표도서관 홈페이지(https://lib.gyeongnam.go.kr)를 통해서 알 수 있다.

강현출 경남대표도서관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문제해결 능력이 강화된 창의융합형 인간을 필요로 하고 있어 어린이 대상 ‘코딩’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자녀를 가진 부모님의 적극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