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진해바다 70리길 중 행암기찻길 환경정비
창원시, 진해바다 70리길 중 행암기찻길 환경정비
  • 경남뉴스원
  • 승인 2018.11.29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28일 진해바다 70리길 구간 중 행암기찻길 구간에 희망근로자들과 함께 환경정비를 펼쳤다.

행암기찻길 구간은 시간이 지나면서 바닥그림이 본연의 색상을 잃고 있어, 소방서의 협조를 받아 대대적인 물청소가 실시됐다. 

진해바다 70리길 구간은 진해바다 전체를 조망할 수 있도록 진해구 속천에서 안골포 굴강까지의 해안길을 따라 조성된 29.2km 구간의 도보 여행길이다. 70리길 중 행암기차길 구간은 금년 3월에 호안 바닥면 콘크리트에 바다속 생물인 돌고래, 문어, 가오리, 거북이 등을 그려놓아 돌고래 등이 마치 물속에서 헤엄을 치는 듯한 한 폭의 수채화를 그려 방문객들의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행암기찻길 구간은 진해바다 70리길중 손에 꼽을 정도로 아름다운 지역으로서 바다를 상징하는 바다 속 생물 그림, 해안길을 따라 조성된 데크로드, 기차길 등과 함께 아름다운 바다 조망이 가능한 지역의 명소이다.

박중현 해양항만과장은 “앞으로도 진해바다 70리길의 지속적인 환경정비를 실시하여 지역의 관광 명소로 만들기 위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